관리 메뉴

아살리아의 클라우드나인

[멕시코여행] #5. 티후아나 밤거리 전혀 위험하지 않아요 본문

America Dreamin' 1.0/Track4.

[멕시코여행] #5. 티후아나 밤거리 전혀 위험하지 않아요

아살리아 2012.11.29 02:00

 

 

 

 

 

다시 크리스마스를 대비해서 장식을 준비하는 인부들의 손인사에서 시작해 볼까.

 

 

 

 

 

 

 

멕시코 국경도시 티후아나의 치안은 어떠한가. 글쎄 여자여행자 혼자서 낮에 돌아가니는거는 당연히 위험하지 않다는게 내생각. 그냥 여행자로 보이는 사람이 길에 없을뿐이지 위험하다는 인터넷상 얘기들은 솔직히 개소리같음. 여기서 강도만날 팔짜라면 서울한복판에서도 만나게 될거다.

 

 

 

 

 

 

 

해가조금씩 지고있었다. 호텔에서 아침일찍 체크인을하고(얼리체크인받아줌) 한숨 자고 일어나서인지, 지금 호텔로 돌아가면 바로 잠은 안올것 같은건 아니고 물론 머리만 대면 잘 자지만 왠지 아쉬울꺼 같아 멕시코와서 한거라고는 타코먹은거 밖에 없어서 내심 아쉬운 마음에 좀 더 둘러보기로 했다.

 

 

 

 

 

 

이곳은 티후아나의 메인 쇼핑몰. 이름은 까먹음.

 

 

 

 

 

 

2층에 영화관도 있고. 007보고싶었는데 이날 안보길 잘했다. 나중에 다운받아서 집에서 봤는데 너무 재미가 없더라고.

 

 

 

 

 

 

 

 

아이스크림하나 사묵고.

 

 

 

 

 

 

수족관같은 요거트 파는가게. 인테리어가 참 독특하네.

 

 

 

 

 

 

 

 

여기 쇼핑센터도 곳곳에 크리스마스 장식이.

 

 

 

 

 

 

 

아항. 멕시코의 하늘색은 이러하구나. 아 자연의 아름다운 빛깔이로세.

 

 

 

 

 

 

요기 이부근에 도로의 포인트마다 동상이 하나씩 세워져있다. 누구인지는 모르겠다. 이것들이 이곳 티후아나의 랜드마크인가보다.

 

 

 

 

 

 

 

티후아나의 밤거리. 위험할수도 있겠으나 글쎄 난 잘몰르겠다. LA 다운타운 밤길이 더 무서운듯.

 

 

 

 

 

 

완전한 어둠이 찾아왔다. 교차로 부근에서 꽃을 팔던 아저씨.

 

 

 

 

 

 

 

어떤 성당의 창문의 스테인드글라스가 조명에 너무이뻐서 찍었는데 음. 폰카의 안습.

 

 

 

 

 

 

다시 한참을 걸어 여행자의 거리인 레볼루션까지 와버렸다. 이곳에 오니 조명이 빵빵. 티후아나가 환각의 도시라는 소문이 있던데 것도 잘모르겠다. 그리고 술집몇군데만 북적이고 상권이 많이 죽어있던 거리. 여행자들도 좀처럼 찾아보기 힘들다. 택시는 장사가 될까 모르겠다.

 

 

 

 

 

 

열시미 담배를 말고 있던, 쿠바식 담배 상점이 이곳에 몇군데 보였다.

 

 

 

 

 

 

바하캘리포니아. 여행자를 위한 인포센터가 보이길래 들어가보았다. 문닫을 시간 30분정도 남겨두고. 어차피 내일이면 떠나지만 그냥겸사겸사 맵도 좀 얻어가고 하려고. 들어서자마자 왠쪽편에 시티맵이있길래 가져간다고 하고 챙겨두는데 직원이 영어를 잘 모르는지 어디 전화를 해서 누군가를 불렀다. 다른사람들이 더 와가지고 이것저것 설명해주었다. 설명을 들으니 멕시코의 바다가 보고 싶어졌다. 이곳을 나서기 전에 위험하지 않냐고 물어보니 여긴 괜찮다고 하네. 한번더 확인한거니 티후아나는 위험하지 않은걸로.

 

 

 

 

 

 

도미노피자 옆에옆에임. 간판이 따로 없어서 찾기가 어려울지도 모른다. 나도 길가다 우연히 발견한거라서.

 

 

 

 

 

 

 

그렇게 안전히 다시 호텔로 돌아왔다. 이제 자야겠다. 떨리는 내일 입국심사를 대비해서 좋은 꿈 꿔야지. 텅빈 호텔수영장이 밤에도 밝게 내려다 보이네. 사막의 오아시스 같은 풍경. 근데 아무도 찾는이가 없네.

 

 

 

 

 

 

아살리아의 멕시코여행 마지막이야기가 다음편에 계속됩니다.

To be Continued...

 

 

 

Tag
, , , , , , , , , ,

 

 

공유하기 링크
21 Comments
  • BlackAoe 2012.11.29 11:24 신고 카르텔 조직에게 안걸려서 다행이네요 마약과의 전쟁선포이후 티후아나에서 관광객 상대로 납치 살인이 자주 일어난대요 운이좋으시네요
  • BlogIcon 아살리아 2012.11.30 12:26 신고 카르텔 조직이 그렇게 한가하진 않을겁니다. 운이 좋았던 것 일 수도 있구요.
  • Jin 2013.01.06 01:52 신고 저도 현지공장 방문차 티후아나에 갔었는데.... 정말 운이 좋으셨네요.
  • BlogIcon 아살리아 2013.01.06 15:41 신고 뭐 티후아나가서 뒤통수라도 한대 맞으셨나봐요.
  • beck 2013.01.14 23:22 신고 본인에게 아무일도 없었다고 위험하지 않다고 단정하는것은 위험한 발상입니다. 재수 없으면 험한꼴 당할수도 있는 곳이에요. 누군가 이 글을 읽고 쓸데없는 모험을 하지 않기를 바랍니다.
  • BlogIcon 아살리아 2013.01.15 13:10 신고 네 그건 맞는말입니다. 그렇지만 저도 현지인들의 이야기를 전제로 내린 결론이니,
    여행을 가기도 전에 벌벌 떠는것보다 안전하게 조심해서 다니는것이
    현명한 여행자의 자세인것 같네요.
  • sun 2013.01.17 11:06 신고 티후아나 살고 있는데요.
    밤엔 안돌아다녀야 하는게 어디든 마찬가지고....
    위에 운이 좋다고 하는분들 제가볼땐 신기하네요 ㅎㅎㅎ
    온지 얼마 안되서 그런건지, 안전한데만 다닌건지.
    낮엔 슬리퍼 신고도 돌아다니고 그러거든요.
    어딜가든 친절하고 먼저 인사건네고 바가지 요금같은거 겪은적도 없고
    저 위에 쇼핑몰엔 늘 사람도 많고 위험해보이는 사람들 없던데요;;;
    하지만 혼자 여행은 비추.. 할거 없어요 ㅋㅋㅋㅋㅋ
    보통들 국경만 보고 위험하다고 하는게 아닐까 싶어요^^
  • BlogIcon 아살리아 2013.01.19 12:55 신고 동감합니다. 저도 티후아나 여행중에 느꼈던 감정 그대로 솔직히 적은거구요.
    인터넷상에서 이야기들이 이상하게 호들갑떠는거 같다는 생각이들었습니다.
    밤에 돌아다니는것에 대한 안전의식만 충분하다면,
    티후아나도 매력있는 여행지중 하나가 아닐까 싶네요.
  • sun 2013.01.25 03:57 신고 근데 저 아이스크림 진짜 맛없죠?ㅎ
    한국 맥도날드 아이스크림 생각하고 사먹었는데 으엑~~~ ㅎㅎㅎㅎ
    DQ 아이스크림에 꽂혔는데 미국꺼라네요~
    그래도 넘 맛있어요~
  • BlogIcon 아살리아 2013.01.25 09:49 신고 저는 워낙 군것질거리들을 좋아라해서 뭐 괜히 신나서 먹은 생각이 드네요~
    DQ 아이스크림은 또 뭔가요? 어디가면 사묵을수 있죠?
  • minji 2013.01.27 00:49 신고 티후아나는 미국으로 들어가는 마지막 국경도시라
    마약조직이 많아 위험한걸로 알고있습니다
    저희 스페인어 쌤에 거기서 일하셧거든요
    근데 위험해서 샌디에고에 집얻엇다고 하셨어요
    위험한거 맞구요! 다른곳도 다 마찬가지지만
    확률적으로 보면 훨씬더 위험해요~
    혼자다니시지말고 여성분들 더조심하라고 해주셨으면 좋겠네요
    마약 관련된건 확실한 정보에요
    어쨋든 건강히 돌아오셔서 다행이네요!~
  • BlogIcon 아살리아 2013.01.28 16:29 신고 직접가보시면 그런느낌 절대 안들텐데 안타깝네요.
    하지만 여행지에서의 위험성은 어딜가나 있으니,
    여행자 스스로 주의를 갖는것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여하간 정보 감사드려요! :)
  • KYO 2013.03.20 03:56 신고 티후아나 매우 위험합니다.. 본인이 아무탈없이 갔다왔다고 무조건적으로 안전하다고 하는건 참 무책임한 말같습니다...어떤곳이든 위험은 도사리지만..확률적으로 위험한 곳은생각을하고 다니시는게 좋을듯싶습니다..
  • BlogIcon 아살리아 2013.03.22 00:33 신고 그래요 그런가봅니다 알아서들 판단합시다.
    갈사람은 가는 거고, 안가고 싶으면 안가는거죠.
    누가 누굴책임집니까. 스스로 지키는거죠.
  • 2013.04.02 07:40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아살리아 2013.04.02 11:08 신고 충고 고마운데요, 저는 여자인데다가 레즈비언이 아니라서,
    매춘여성과 sex할일은 죽을때가지 없을겁니다.
  • BlogIcon 아시발 2014.08.04 03:14 신고 멕시코마피아들은진짜무섭다던데..근데혼자갔다오셨나요??
  • 그냥 2016.04.17 04:03 신고 구글에 Mexico cartel로 이미지 검색 한번만 해보세요. 멕시코에서 일어나는 강도 살인은 우리가 상상하느 그 이상이라는걸 알 수 있으실거에요. 멕시코 여행을 고민하시는 분이라면 절대 치안에 대해 긍정적인 글만 보고 결정하시는 일이 없어야 한다는게 제 생각입니다.
  • evergreen 2016.07.23 13:28 신고 "전혀 위험하지 않다"가 절대 아님. 이 동네는 도보여행할 때 시선처리 조차 조심해야 하는 동네임. 블로거의 객기넘치는 후기 보고 가는 건 말리고 싶음. 물론 번화하고 여행객좀 다니는 거리에 돌아다녔으니 "티후아나는 전혀 위험하지 않아"라고 일반화를 내리고 싶다면, 다시가서 좀 더 돌아보고 후기 다시 작성하라 말하고 싶음.
  • 멕시코벌레들 2017.05.28 15:41 신고 그런벌레같은놈들은 이 지구상에서 싹 박멸해 버려랴합니당.
  • 123 2018.07.15 19:53 신고 여기 놀러가면 인형놀이 할수잇음. 눈, 장기 다 파내져 그 속에 마약봉지 채워지는 인형놀이 할 수 잇음. 우리가 가지고 노는 인형의 마음을 알 수 있지. 이런 인형놀이 좋아하는 사람은 가보셈. 난 정신이 멀쩡히 박혀잇는지라 여기 절대안감
댓글쓰기 폼